국가부도의 날 대비하는 방법은?

  • by

역사상 모든 국가들이 미친 듯이 돈을 공급하고 있어요. 이는 마치 폭탄돌리기와 똑같습니다. 현재 2배의 통화공급량을 확대시키고 있다면 이 수준이 현재 일본과 같은 수준으로 대폭낮아질 수밖에 없다는 거에요.

결국 지금 연준의 금리인상 또한 미래의 낮은 통화량 증가를 대비하는 정책인 거고요. 가능한한 금리를 인상시켜 미래를 대비해야하는 상황인거죠. 그래서 결론은 향후 수년안에 전세계 대공황은 100% 찾아온다고 보는거고요. 그런데 중요한 것은 지금 당장 준비할 필요는 없어요. 현재까지 미국을 포함한 거의 대부분의 나라들이 통화량을 역사상 최대치로 풀었는데 실제 화폐가치 하락과 물가상승은 펼쳐지지 않았죠.

즉 인플레가 시중에 하나도 풀리지 않았다는 겁니다. 그런데 이제 미국의 금리인상 여력이 많이 남지 않았어요. 미국의 금리인상은 앞으로 길어야 2, 3년정도 소요될 것으로 보이고 저는 3.5~4%까지 금리를 올릴것으로 생각하고 있어요.

그리고 미국이 금리를 하락하는 시점에 어김없이 경제위기가 찾아옵니다. 어김없이 금리가 하락할 때 경제위기가 찾아오는 것은 역사적으로 설명이 되죠.

지금 보시는 차트는 기준금리와 다우지수 주가차트인데요. 어김없이 빨간색 영역에서 주가가 하락하는 흐름을 보이고 있죠. 그러나 이런 경제위기가 올려면 그 전에 우리는 결국 물가상승과 함께 유가폭등, 달러약세, 원화강세 국면이 펼쳐지게 될 것이고요. 이 시장에서 그나마 빠르게 매점매석 하셔야 그나마 그 이후에 전세계가 대공황에 빠지기 전에 대비를 할 수 있다는겁니다.

이 마지막 버블의 정점에서 대공황이 찾아올거고 그 이후에는 역사상 가장 긴 침체기가 올거란 말입니다. 결론을 요약하면 현재 지표상 대공황은 수년안에 찾아올거지만 지금 당장은 절대 찾아오지 않는다는거에요. 그전에 메이저세력이던 기축국이던 달러 약세를 통해 최대한 이익을 창출한 후 그 이후에 대공황에 대비할거란 말입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